최신 영드 신작 트라잉(Trying) 프리뷰

쥬라기 월드 2,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의 레이프 스폴 주연의 코미디 영드

2020년 5월 1일 공개되는 애플 TV +의 최신작 영드 트라잉은 애플 TV+에서 처음 선보이는 UK  코미디 드라마이다. 코미디 작가인 앤디 월톤이 크리에이터, 총괄 제작자를 맡았다. 극본 역시 월톤이 썼고 감독은 존 오핸런이 맡았다.

최신 영드 신작 트라잉(Trying) 프리뷰(c) Apple TV+
최신 영드 신작 트라잉(Trying) 프리뷰(c) Apple TV+

 

주요 시놉시스(간략 줄거리)는 니키와 제이슨은 아기를 원하지만 가질 수 없다. 그래서 입양하기로 결정하는데. 그들의 정상이 아닌 친구들, 이상한 가족들 그리고 혼돈스러운 삶, 입양 담당자들은 두 사람이 부모가 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동의할까?

 

주요 캐스팅

주요 캐스팅에는 쥬라기 월드 2,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의 레이프 스폴제이슨 역을 맡았다. 레이프 스폴은 H. G. 웰즈의 SF 소설을 드라마로 각색한 BBC One의 영드 더 워 오브 더 월즈(2019)에 출연하기도 했다. BBC Three의 코미디 영드 쿠쿠(Cuckoo, 넷플릭스)에서 레이첼 톰슨 역으로 나왔던 에스터 스미스가 니키 역을 맡았다. BBC One 시트콤 엉클에서 멜로디 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그 외 ABC 미드 위스키 카발리어(2019)에서 엠마 데이비스 역으로 출연한 오필리아 로비본드에리카 역을 맡았다. 넷플리스, 채널4 합작 영들 필 굿(Feel Good, 2020)에 빙키 역으로 출연했다. BBC Two의 오리지널 오피스에 출연한 올리버 크리스프레디 역을 맡았다.

드라마 카피

WHEN IT COMES 

   TO FAMILY

     TO CAREER

      TO FRIENDS

TO LOVE

SOME HAVE IT

ALL FIGURED OUT

OTHERS ARE

TRYING

트레일러를 본 소감은 불임커플이 입양을 결정하는데, 입양 부모로서의 일정한 요건을 충족하기 위한 그들의 노력(?)에 포커스를 맞춘 로맨틱 코미디. 애플TV+ 5월 기대작

#입양 #코미디 #훈훈 

 

캐릭터 

역할(본명)

  • 제이슨(레이프 스폴)
  • 니키(에스터 스미스)
  • 페니(이멜다 스톤튼)
  • 에리카(오필리아 로비본드)
  • 프레디(올리버 크리스) 
  • 드라마명: 트라잉
  • 시즌 No: 1
  • 에피소드 No: 전 8화
  • 방송사: 애플TV+
  • 장르: 로맨틱 코미디 
 

reference from  https://tv.apple.com/us/show/trying
이미지의 저작권은 제작사 Apple TV+에 있습니다. (c) Apple TV+

Copyright(C) midtvculture.com All Rights Reserved. 컨텐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ince the contents of this web page are protected by copyright, Unauthorized reproduction and redistribution of content is prohibited.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error: